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장바구니주문배송조회
 
 
 
 
 
 


Karis M+
판매가격 : 55,000  
적립금 : 1,100
원산지 : 일본
브랜드 : 넥시 [브랜드바로가기]
출시일 : 2016-10-24
고객선호도 : ★ ★ ★ ★
제품상태 :
SNS :
선택 :
총 금액 :










What makes different Karis?

카리스 러버의 특징은 무엇인가요?

 

----------------------------------------------------------------------------------------------------------------


 

It’s been a while since I promised to write more about Karis. In order to explain more details
about this rubber, I will first summarize what I previously wrote:


 

카리스 러버에 대해서 적겠다고 하고 많은 시간이 흘렀네요.
제가 예전에 설명했던 내용을 다시 한번 요약한 후에 카리스 러버에 대해서 적어 보겠습니다.
 

 


 

 

The history of soft rubber development met a big obstacle when the ITTF initiated the “speed glue” ban.
Speed gluing relies on using a chemical to penetrate deep into the sponge to soften the material and
add elasticity, which increases speed and spin. After the speed glue ban policy, many brands
had to find a new way to enhance rubbers.


 

ITTF에서 스피드 글루잉을 금지 했을 때, 소프트한 스폰지를 채용한 러버들은 큰 타격을 입었지요. 스피드 글루잉은
글루를 통해 러버의 속도와 회전을 증가시키는 방식이므로, 소프트한 스폰지는 글루가 더 깊이 스며들게 되므로 나름의
인기를 누렸지요.
그러나 스피드 글루잉이 금지되자 많은 브랜드들은 새로운 방식을 찾아야 했습니다.

 

 

 

So, we could find two different ways among rubber brands.
German rubber manufacturers began making high-tension rubbers that focused on artificially expanding
the sponge, such as Nimbus and Sinus.
 


 

크게 보면 두 가지의 흐름이 있지요. 독일 러버들은 님부스나 시누스의 예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스폰지에 인위적인
텐션을 주는 방식의 하이텐션 기술을 채택했습니다. 그러나 버터플라이는 브라이스에 적용되었던 하이텐션에서 방향을
전환하여 기포가 있는 스폰지를 채용하여 테너지를 만들었습니다.

 

 

 

Japanese manufactures like Butterfly turned away from high-tension rubbers like Bryce into a new
line of bubbled sponge rubbers.
Tenergy adopted a new sponge that has air capsules inside. This air capsule worked as a spring that
helped to keep the elasticity of the sponge. But many high-tension rubbers have a problem with unexpected
ball movement against powerful shots.
High-tension rubbers tended to become solid and they could lose the power to catapult the strong shot
by top players.
Therefore, many high level players moved away from European brands to Butterfly’s Tenergy05.
Note: Tenergy is not a pure synthetic rubber product
— it began using a boosting technology from the beginning.

 

테너지는 스폰지 안에 기포가 있는데요, 이 기포는 판 스프링처럼 역할을 해주어 하이텐션 러버들이 강력한 공에 대해서
예측하기 힘든 반응을 가끔 보이는 문제를 피할 수 있었습니다. 하이텐션 러버들은 상급 선수들이 구사하는 강력한 공을
받을 때 딱딱하게 되어 반발력을 잃게 되는 일이 종종 있었거든요. 그 결과 많은 선수들이 유럽 러버에서 버터플라이의
테너지05로 이동하게 되었지요.
(하지만 테너지는 순수한 고무 성분만으로 만들어진 러버는 아닙니다. 테너지는 최초부터 부스팅 기술을 사용해 왔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Sometime later, ESN started to produce bubbled sponges as Butterfly did, and Genius of Tibhar became
the first release.
These bubbled sponge rubbers could work well with hard sponge rubbers, and ESN released many hard
rubbers in order
to compete with Tenergy


 

(시간이 흐르면서 ESN사도 티바의 제니우스를 비롯하여 기포가 있는 형태의 스폰지를 가진 러버들을 생산하기 시작했습니다.
기포가 있는 스폰지는 단단한 러버들에서 더 좋은 효과를 발휘했구요, ESN은 테너지와 경쟁하기 위해 단단한 러버들을 많이
생산헸습니다.)

 

 

 

But, like the high-tension rubbers, those hard rubbers had stability problems, e.g., unexpected ball movement.

 

(그러나 이러한 단단한 러버들은 안정성이 부족했습니다. 왜냐하면 하이텐션 러버와 비슷한 문제들을 여전히 가지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When we adopt a hard topsheet to drive the ball, the rubber tries to hold on as long as possible (upward movement),
but in the same time,
a hard sponge tries to expel the ball quickly (returning movement). Those two different directions could confuse
the final ball movement.
So, players experience unexpected ball motion when we play with a hard topsheet + hard sponge rubbers.
MX-P is a good example for this phenomenon.
 

 

(공을 잘 끌어 올릴 수 있는 단단한 탑시트를 사용할 경우 러버는 공을 가능한한 오래 가지고 있으려고 합니다. 그러나 동시에
단단한 스폰지는 공을 빠르게 되튕기려고 하지요. 그래서 단단한 탑시트에 단단한 스폰지가 결합될 경우 우리는 때때로 예측 불허의
공을 만나게 됩니다.
(MX-P도 그런 문제를 가지고 있지요.)

 

 

 

 

During this period of rubber development, there was another big change in table tennis. The ITTF introduced the plastic ball,
which was heavier and players could not generate as much spin as they did before with celluloid balls.
So, many brands tried to make a more powerful rubber,
which resulted in a hard topsheet assembled on a hard sponge. But they could not solve the strange feedback problem.
So, ESN switched from a hard top sheet + hard sponge to softer topsheets. A good example of this is
Tibhar’s 5Q and Quantum.

 

(이런 문제를 안고 있는 와중에 또 하나의 큰 변화가 일어났습니다. 국제 탁구 연맹은 조금 더 무거워진 플라스틱 재질의 공을 소개했고,
선수들은 과거의 셀룰로이드공 사용시보다 속도와 회전을 만들기가 더 어려워 졌습니다. 그래서 많은 브랜드들이 더 강력한 러버를 만들기를 원했고,
그 결과 고경도 탑시트와 고경도 스폰지가 결합된 러버들이 계속 출시되었지만, 이런 러버들은 반구되는 공이 때때로 예측 불허하게 되는 문제를
해결하지 못 했습니다. 그래서 ESN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탑시트를 부드러운 것으로 바꾸기 시작했습니다. 티바의 경우 5Q 시리즈와
퀀텀 러버가 이런 예입니다.)

 

 

 

At the same time, Butterfly also tried to minimize this problem. Their Tenergy05 became softer than before,
and they also released many other soft version rubbers, such as Tenergy 80, 64, and 25.


 

(동시에 버터플라이도 문제를 최소화하기 위해 비슷한 행보를 보입니다. 테너지 05도 부드러워 졌구요, 보다 더 부드러운 여러 버전의
테너지들이 출시되었지만,더 단단한 러버는 출시되지 않았습니다.)

 

 

 

To sum up, the trend in top quality rubber configuration became a softer topsheet with a hard sponge.
But I thought that hard topsheet supported by hard sponge rubbers were still more attractive to many players,
even though they sometimes had issues with odd rubber feedback.


 

(요약하자면, 현재의 최고가 러버들은 단단한 스폰지에 다소 물러진 탑시트를 채용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저는 예측불가한 반구라는
문제가 상존함에도 불구하고,고경도 스폰지에 고경도 탑시트를 적용하는 것이 보다 더 많은 사용자들에게 매력적이라고 생각했습니다.)
 

 

 

 

 

I thought about how I could make a new NEXY rubber that featured a hard topsheet + hard sponge without that
unexpected ball movement. This is the key reason why Karis is different from all the trendy rubbers.

 

(그래서 어떻게 하면 고경도 스폰지에 고경도 탑시트를 적용하면서도, 예측 불가한 구질의 문제를 제거한 새로운 넥시 러버를 만들 수 있을까
고민해 왔습니다. 그리고 바로 이것이 카리스를 다른 러버와 차별짓게 한 키포인트이지요.)

 

 

 

 

Karis did not try to solve this problem by only changing the chemical recipe.
We also tried to test shorter columns in order to make the topsheet move in sync with the sponge. As previously explained,
we tried to eliminate the problem of the topsheet not moving in harmony with the sponge. So, by cutting the column shorter,
we could build-up a rubber that moves harmoniously with the sponge.

 

(카리스는 예측불가한 구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화학적 레시피 변화에만 의존하지 않았습니다. 저희들은 탑시트의 핌플 기둥 길이를 줄이는
물리적 변화를 시도했습니다. 앞서 설명한 것처럼 이 문제는 탑시트와 스폰지가 서로 다른 방향으로 공을 움직이려고 하기 때문에 일어납니다.
그러므로 기둥을 짧게 자름으로써 탑시트와 스폰지는 한 몸이 되어 움직이게 되고, 이 문제는 약화 되게 되지요.)

 

 

 

I am revealing this secret because I know that other brands cannot easily find the optimum length with
optimum materials.
When we first tested several other rubbers with this shorter column structure, we discovered that many rubbers
became extremely dull.
It’s not easy to find the good composition with this shorter column topsheet. I will welcome other brands to use my idea,
but they will have to pay the fee as
I spent two whole years on this new rubber.

 

(저는 이 비법을 공개하기를 꺼려 하지 않습니다. (오히려 티바사에 이 비법을 나누어서 MX-K라는 특수한 한국적 MX-P 러버를 만들자고 제안했고,
현재 샘플 작업이 진행 중입니다.)
왜냐하면 최적의 화학적 레시피에 최적의 물리적 요건들을 찾는 것이 매우 어렵기 때문에 이 내용을 알아도 다른 회사들이 쉽게 사용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이 짧은 기둥 구조를 다른 러버들에 적용했을 때 많은 러버들이 둔해 지고 기대했던 좋은 효과가 나타나지 않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러므로 짧은 기둥을 가진 구조의 탑시트를 적용하여 좋은 러버를 만든다는 것은 상당히 어려운 일이고, 저희도 2년의 시간을 투자한 만큼
어느 업체건 쉽게 모방하지는 못 할 것입니다.)

 

 

 

That’s it! Karis does not have the inherent problems that other top quality hard topsheet rubbers often do. You can trust this rubber.
You will feel that this rubber shows only one strong movement, and you will like this direct motion through the whole depth.


 

(차이는 이것입니다. 카리스는 다른 고경도 탑시트 러버들이 가진 문제를 가지지 않습니다. 이 러버는 신뢰할 수 있습니다. 카리스는 일체화된 움직임을
보여 주며 이 움직임을 좋아하시게 될 것입니다.)

 

 

 

We are sure that our rubber will be good, but it will take some time for you to get accustomed to this direct feeling.
Give it a try, and you will have no more stress from the instability of powerful rubbers.


 

(이 러버가 우수한 러버임은 분명하지만, 어쩌면 적응에 조금 시간이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충분히 시도할 만한 가치가 있지요.
한번 도전해 보세요. 그리고 강력한 러버가 갖는 예측불가한 구질에 안녕을 고해 보세요.)

 

 

Karis will be released during the final week of October, and the price will be $50 USD all over the world.
Spread the word because this is a quite a revolutionary change in rubber history,
and you will see that one small Korean brand broke through a big wall that many other global brands could not overcome.
Thank you for reading this.


 

(카리스는 10월 24일부터 판매가 시작될 예정이며, 소비자 가격은 5만 5천원입니다. 러버 역사에 혁명적 변화가 일어나고 있으며
한국 브랜드가 불가능한 미션을 이루었다는 소식을 널리 알려 주십시오.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48,000원
45,000원
45,000원
45,000원
20,000원
 
 
조합을 사용해보신 분들의 객관적인 만족도 입니다.
(만족도가 낮을 경우 조기 완료될 수 있습니다.)
고객 만족도 평가
 


주소 :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상동로 112 (썬프라자) 썬프라자 4층 403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7-81-84315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05-461호 | 개인정보관리자 : 김봉기 | 대표 : 문의배 | 상호명 : (주)겟투겟닷컴
전화번호 : 032-657-8011 | 팩스번호 : 032-657-8013 | 메일 : chedech@daum.net |
Copyright ⓒ tak9.com All right reserved
SSL Certificates
SSL Certificates